• 최종편집 2019-07-17(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5.14 15:3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사본 -김천시 가족행복과 자두밭 일손돕기‘구슬땀’-농소면(사진1).jpg

 

김천시 가족행복과 직원 10명은 14일 감천면 금송리 소재의 한 자두농가에서 자두적과 작업에 일손을 보탰다.

 

이번 일손돕기는 갈수록 농촌 일손부족 현상이 심화되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사정에 조금이나마 보탬을 주고, 공무원들이 현장에서 농업의 소중함을 직접 일깨울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실시했다. 

 

크기변환_사본 -김천시 가족행복과 자두밭 일손돕기‘구슬땀’-농소면(사진2).jpg

 

아침 일찍 모인 직원들은 농가주로부터 자두 솎기에 대한 간단한 교육을 받고 구역을 나눠 작업을 시작했다.

 

일손 도움을 받은 농가주는 “자두 솎기는 시기를 놓치면 안되는 작업이라 인력을 구하지 못해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니었는데, 공무원들의 일손돕기로 큰 시름을 덜었다.”며 “이른 아침부터 와서 고생한 공무원들에게 감사하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크기변환_사본 -김천시 가족행복과 자두밭 일손돕기‘구슬땀’-농소면(사진3).jpg


일손돕기에 나선 신규 공무원 박민규씨는“평소에 하던 일이 아니라서 다소 서툴렀지만, 직접 농사일을 해보면서 농촌지역의 어려움을 체험해보는 계기가 되었다.”며 참여 소감을 밝혔다.

 

장재근 가족행복과장은 “작은 힘이지만 농촌사랑을 실천할 수 있어서 의미있는 시간이었고, 직원들에게도 농업현장과 소통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었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하고 적극적인 행정을 펼쳐 농업인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9504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천시 가족행복과 자두밭 일손돕기 ‘구슬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