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1-13(수)

김천시, ㈜다솔․누림테크와 MOU 체결

김천시, 650억 투자 유치에 성공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7.18 22:1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김천시청 (4).jpg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19일 김천시청 2층 회의실에서 ㈜다솔, 누림테크와 공장설립을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할 예정이다.

 

이번 업무 협약 체결은 기업체의 투자계획을 구체화하고, 김천시-기업체 간 유기적 상호협력을 통해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

 

㈜다솔(대표 남태섭)은 2019년에 설립된 신규법인으로 김천일반산업단지 내 5,000평의 부지에 2022년까지 530억 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다솔은 기계설비, 환경설비 등을 생산하는 업체로 2022년까지 총78명을 신규 고용할 계획이며, 신설법인이지만 과감한 투자로 김천시 일자리 창출 및 지역 경제 활성화에 많은 공헌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누림테크는 자동차부품과 실내조명등 등을 생산하는 업체이며, 2019년 말까지 120억을 투자하게 되며, 신규 고용 일자리를 50명 규모로 창출할 예정이다.

 

㈜다솔이 입주하는 김천1일반산업단지는 현재 3단계 부지를 분양 중이며, 44만원의 전국 최저가 수준의 파격적인 분양가와 KTX김천(구미)역, 경부고속도로, 중부내륙고속도로 등 교통의 요지임을 앞세워 대대적인 홍보에 나서고 있다.

 

김천일반산업단지 및 농공단지는 지방투자촉진보조금 지원우대지역으로 선정되어 산업단지 입주기업은 2018년에 비해 설비보조금의 10%가 추가지원되어 최대 29%까지 지원받을 수 있게 되었다. 김천시도 투자유치진흥기금 100억원을 추가로 전입받아 공격적인 기업유치에 나서고 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이번 MOU를 통해 내실 있는 우량기업들과 함께할 수 있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하며, ㈜다솔, 누림테크와의 투자양해각서를 통해 지속적인 파트너십을 맺을 수 있기를 기대하며, 김천에 투자한 기업들은 반드시 성공할 수 있도록 모든 행정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이번 MOU 체결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4255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천시, ㈜다솔․누림테크와 MOU 체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