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05(화)

김천시, 기후변화 취약계층 지원사업 추진

폭염으로부터 취약계층을 보호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5.18 22:2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김천시청 (3).jpg

 

김천시는 폭염으로부터 기후변화 취약계층의 피해를 예방하고 냉방기 사용으로 발생하는 온실가스 감축에 기여하고자 「기후변화 취약계층 지원사업(쿨루프, 쿨월)」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2022년 환경부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총사업비 1억원(국비 50%, 도비 15%, 시비 35%)을 확보하여 도시재생사업(감호, 평화 지구)대상지 내 기후변화 취약계층(저소득층, 독거 어르신) 주택을 대상으로 쿨루프 또는 쿨월(태양열 반사효과가 있는 특수도료 적용)을 시공 지원할 예정이다.

 

쿨루프‧ 쿨월이란, 고반사율의 도료나 재료를 건물의 지붕, 옥상 또는 외벽면에 적용하여 태양복사 에너지의 흡수를 최소화 하여 표면온도를 낮게 유지하게 만드는 시원한 지붕 또는 외벽을 의미하며 냉방시설이 미흡한 건물의 실내온도를 약 1 ~ 3℃정도 저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가구당 최대 지원금액은 3백만원, 지원한도 초과 시에는 자부담이 발생할 수 있으며 약33가구 지원을 목표로 하고 있다.

 

지원 신청은 2022.6.3.(금)까지 김천시 환경위생과 기후변화대응팀, 자산동, 평화남산동 방문, 이메일 또는 우편으로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김천시청 홈페이지 고시공고 란에 게재된 「2022년 기후변화 취약계층 지원사업」공고문을 통하여 확인 가능하다.

 

권세숙 환경위생과장은 “향후 폭염에 취약한 고령층 및 저소득층에 대한 피해 최소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하며 대상자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5356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천시, 기후변화 취약계층 지원사업 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