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0(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11.17 08:1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IMG_0103 (2).jpg

 

코로나19가 유행한지 3년을 맞아 치러지는 2023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인 수능을 보기위해 김천지역 7개교와 성주고를 포함한 8개교 1,386명의 수험생들이 시험장으로 나섰다.

 

크기변환_IMG_0043 (2).jpg

 

작년과 다름없이 김천지역 한일여고, 성의고‧성의여고, 김천고‧김천여고, 중앙고, 율곡고 및 성주고 등 8개교에 시험장이 마련되어 수능을 치르게 되며 특히 자가 격리자는 율곡고등학교에서 치르게 되고 코로나 중증환자는 김천의료원에서 수능을 치르게 된다.


크기변환_IMG_0050 (2).jpg

 

매년 수능이 치러지는 당일의 날씨는 매서웠기에 강추위를 예상했지만 올해는 전년과 다르게 다소 따뜻한 날씨라 긴장감이 덜했다.

 

크기변환_IMG_0057.JPG

 

그래서였을까? 취재 중 입실시간이 10여분 남았을 때 학부형의 차를 타고 온 수험생이 내리고 지역의 학교학생들을 응원키 위해 교문 앞에 서있던 교사가 수험생에게 학교를 잘못 찾아 왔다는 것을 인지시키고 속히 해당 학교로 갈 것을 알려 입실 2분 전 도착하는 에피소드도 발생했다.

 

크기변환_IMG_0034 (2).jpg

 

코로나19가 확산되고 3년째가 되며 수능이 치러지는 사회적 분위기도 점점 차분해짐에 따라 예전의 선‧후배들의 함성과 응원들 뒤로하고 수능을 치뤄야 했던 세대들에겐 옛 추억이 되었다.

 

크기변환_IMG_0112 (2).jpg

 

하지만 수험생들이 수능을 잘 치루길 기원하는 마음은 학부모나 교사나 한결같은 마음이라 생각이 든다.

 

크기변환_IMG_0077 (2).jpg

 

그리고 수험생에게 수능을 잘 치르라며 초콜릿바를 전해주고 어깨를 안아주며 격려를 해주는 교사들의 모습에서 제자를 아끼는 애틋함이 묻어나고 있었다.

 

크기변환_IMG_0055 (2).jpg

 

수험생들을 위해 김천시 공무원과 경찰관, 모범 운전자 회원들은 교통정리에 나섰고 김천상무프로축구단에서 핫팩을 나눠주며 수능에 전념하여 좋은 성적을 거두길 기원했다.

 

크기변환_IMG_0040 (2).jpg

 

크기변환_IMG_0064.JPG

 

크기변환_IMG_0083 (2).jpg

 

크기변환_IMG_0089 (2).jpg

 

크기변환_IMG_0099 (2).jpg

 

0 (8).jpg

 

0 (1).jpg

 

0 (2).jpg

 

0 (3).jpg

 

0 (4).jpg

 

0 (5).jpg

 

0 (6).jpg

 

0 (7).jpg

 

0 (9).jpg

 

0 (10).jpg

 

0 (11).jpg

 

0 (12).jpg

 

0 (13).jpg

 

0 (14).jpg

 

크기변환_IMG_0107.JPG

 

크기변환_IMG_0121 (2).jpg

 

크기변환_IMG_0122.JPG

 

크기변환_IMG_0123 (2).jpg

 

크기변환_IMG_0127 (2).jpg

 

크기변환_IMG_0136 (2).jpg

 

크기변환_IMG_0139 (2).jpg

 

크기변환_IMG_0143.JPG

 

크기변환_IMG_0148 (2).jpg

 

 

 

 

 

 

 

 

 

 

 

 

 

 

 

 

 

 

 

 

 

태그

전체댓글 0

  • 5829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세 번째 코로나 수능 시험장...차분한 분위기 속 치러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