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0(토)

황금시장 살리기 계획 4번째 이야기

양금동 농악단 & 바르게살기협의회 거리 행진 운동 시행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1.13 19:0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사본 -황금시장 살리기 계획 4번째 이야기-양금동(사진1).jpg

 

황금시장 상인회(회장 박선광)는 지난 9일 양금동 양금폭포농악단과 바르게살기협의회 회원 20여 명이 모여 ‘황금시장 살리기’ 계획으로 시장 일원을 돌며 거리 운동과 환경정화 활동을 했다.

 

이 운동은 9월부터 시작한 ‘황금시장 살리기’ 장기계획으로 4번째 운동이다. 이날 참여한 회원들은 5대 핵심 실천 과제인 고객선 준수하기, 원산지와 가격표시, 소방도로 확보, 상인조직 활성화, 친절·위생·청결한 황금시장 만들기 등의 내용을 담은 홍보 피켓과 어깨띠를 두르고 전통시장 살리기에 목소리를 높였다.

 

크기변환_사본 -황금시장 살리기 계획 4번째 이야기-양금동(사진2).jpg

 

박선광 황금시장 상인회장은 “이번 운동에서 황금시장의 옛 명성을 되찾는 동시에 시장은 낡고 허름하다는 인상을 탈피하고자 청결 부분 개선에 더욱 힘쓰고 있다. 앞으로 황금시장만의 특색이 있는 모습을 개발하고 발전시켜 시민들에게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권명희 양금동장은 “그동안 황금시장 상인회와 관변단체에서 적극적으로 황금시장 살리기 운동에 동참해 준 덕분에 황금시장 주변의 거리도 깨끗해지고 시장의 분위기가 밝아진 것 같다. 앞으로 예정된 운동이 종료될 때 그간의 노력이 의미 있는 변화로 열매가 맺어지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1503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황금시장 살리기 계획 4번째 이야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