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2(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6.21 23:5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20240621_235428.jpg

 

어모면 새마을협의회(회장 신광철, 부녀회장 김윤기)에서는 지난 19일(수) 본격적인 여름을 앞두고 지역의 쾌적한 연도변 조성을 위해 풀베기를 했다.

 

이번 연도변 풀베기 작업에는 바쁜 농번기임에도 불구하고 새마을 회원 40여명이 참석했으며, 회원들은 쾌적한 도로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이른 새벽부터 값진 구슬땀을 흘렸다.

 

신광철 새마을지도자회장은 “바쁘신 와중에도 풀베기 작업에 동참해 주신 회원님들께 감사하다”라며, “연도변뿐만 아니라 어모면 곳곳의 쾌적한 환경 조성을 위해 우리 새마을협의회에서 다양한 활동을 이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김영호 어모면장은 “때 이른 여름으로 무성한 잡풀이 도로변을 덮어 교통안전 우려가 컸는데 이번 작업으로 사고위험요소 제거는 물론, 환경미관 개선에도 크게 기여했다.”라며 “바쁜 일상에서도 연도변 풀베기 작업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주신 새마을협의회에 깊이 감사드리며, 무더위에 건강 유의하시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086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어모면 새마을협의회, 도로환경 개선 위해 구슬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