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4(수)

김천시립박물관, 성산여씨 도암공파 문중유물 기탁 받아

도암집(道巖集) 및 판목 등 31점 기탁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7.05 22:0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기탁 기념사진 1.jpg

 

김천시 시설관리공단(이사장 김재광)은 성산여씨 도암공파로부터 문중유물을 기탁받았다고 밝혔다.

 

소장유물을 기탁한 여환승씨는 김천 성산여씨 도암공파 문중의 종손으로 집안의 유품을 더 안전하게 보관하기 위해 김천시립박물관에 기탁하기로 결심하였다. 이에 소장유물의 보존상태를 확인하고 수탁절차를 완료하였다.

 

이번에 기탁받은 유물은 총 31점으로, 조선 중기의 학자 여희필(呂姬弼)의 시문집인 「도암집(道巖集)」과 이를 찍어낸 판목이다. 도암집은 1816년(순조16) 제작된 것으로 정교(鄭墧)의 교열을 거쳐 후손 여중조(呂重祖) 등이 편집 및 간행한 문집이다.

 

크기변환_기탁 기념사진 2.png

 

김천시립박물관은 기탁자료의 영구 보전을 위해 박물관 자료로 등록하고 주기적인 소독을 진행하며, 감정평가를 거쳐 유물보험에 가입할 예정이다. 김천시립박물관에 기증 및 기탁된 유물 중 사료적 가치가 높은 자료들은 학술연구 및 전시를 진행하는 등 지역 문화유산의 우수성을 알려나갈 계획이다.

 

김재광 공단 이사장은 “김천시립박물관이 기탁된 소중한 유물과 그 속에 담긴 정신문화를 지키고 계승하는 지역문화 거점 시설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8362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천시립박물관, 성산여씨 도암공파 문중유물 기탁 받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