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7-24(토)

축산과, 코로나19 극복 농촌일손돕기 실시

가격하락과 일손부족 이중고 겪는 양파농가 수확작업에 구슬땀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6.14 15:5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0 (1).jpg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극심한 인력난과 가격하락으로 이중고를 겪고 있는 양파재배농가를 위해 일손돕기에 나섰다.

 

14일 축산과(과장 이상명) 직원 8명은 지례면 관덕리 소재 양파농가 수확작업에 부족한 일손을 보탰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극심한 인력난과 인건비 상승, 양파산지가격 하락으로 그 어느 때보다 힘든 실정으로 양파 수확농가를 돕고자 추진하게 되었다고 전했다.

 

0 (2).jpg

 

농가주 이○○씨는 “양파수확작업은 기계화가 되어 있지 않고 일일이 수작업으로 해야 하는데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지역 내 일손부족으로 하마터면 적기에 수확을 못할 수도 있었다.”며 “이른 더위로 무더운 날씨에도 축산과 직원들이 일손 돕기에 나서줘 고맙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이상명 축산과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제때 일손을 구하지 못해 어려움을 겪는 양파재배농가가 많다.”면서 “적기수확에 차질이 없도록 힘을 보태겠다.”고 전했다.

 

0 (3).jpg

 

한편 김천시는 양파수확기 부족한 일손돕기를 위해 오는 30일까지 농촌일손돕기 알선창구 중점 추진시기로 지정해 부족한 일손수급에 차질 없도록 운영해 나갈 계획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5973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축산과, 코로나19 극복 농촌일손돕기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